위대한 청년! 윤봉길의 꿈 2017-09-21T16:32:19+00:00

위대한 청년! 윤봉길의 꿈 (1908621~19321219)
전 세계인의 머릿속에 대한민국을 강력하게 새겨라!”

Yun Bong-gil, freedom fighter
“Make Korea remembered in the minds of people across the world!”

일본의 중국 침략 전쟁인 ‘만주사변’이 일본의 승리로 끝나자 아시아의 평화를 위협하는 일본 제국주의의 위세는 하늘을 치솟았습니다.

1932년 4월 29일, 일본군은 패배한 중국에 모욕을 주기 위해 중국 상하이의 홍커우 공원에서 전쟁 승리를 기념하는 행사를 성대하게 개최합니다.

이날 행사는 일본 왕의 생일 행사까지 함께 하기로 해 행사는 축제처럼 진행되었고 일본의 국가 연주로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이때 25세의 청년 윤봉길은 일본 국가 연주가 끝나는 시점에 물통으로 위장한 폭탄을 단상위로 던졌습니다.

이로 인해 일본은 군 최고 사령관이 사망하는 등 군 전력에 막대한 피해를 입었습니다.

 

윤봉길은 폭탄을 던진 것이 아니라 인류를 대표하여 일본 제국주의를 심판하려는 한국인의 꿈을 일깨운 것이었습니다.

이 일은 미국의 뉴욕타임스, 영국의 데일리 미러 등 해외 언론 1면에 소개될 만큼 국제사회에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습니다.

이 청년의 활동은 미국의 뉴욕타임스, 영국의 데일리 미러와 같은 해외 언론에 1면에 소개될 만큼 국제사회에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습니다.

특히 영국의 한 언론은 이 사건에 대한 기사에서 ‘일본은 한국을 식민지배하는 동안 경제적 행정적으로 발전시켰다고 말하지만 한국인들은 일본을 좋아하지 않았다’라고 소개하는 등 국제사회에 그동안 일본이 일방적으로 선전했던 한국지배에 대한 왜곡된 주장을 바로 잡는데도 큰 공을 세웠습니다.

이 일을 두고 중국의 국가 지도자 장제스 총통은 “중국의 100만 대군과 4억 중국인도 하지 못한 일을 조선의 한 청년이 해냈다”며 이 청년을 극찬했다고 전해집니다.

이후 중국은 대한민국 임시정부에 막대한 후원을 하기 시작했고 장제스 총통은 1943년 11월 카이로 회담에서 연합국을 설득하여 한국을 독립시킨다는 특별 조항이 카이로 선언에 들어가게 했습니다.

대한민국의 초대 대통령 이승만은 그의 저서에서 ‘한국 해방의 단서가 된 카이로 회담에서 중국의 장제스 총통은 한국의 자주 독립을 적극적으로 연합국에 설득했고, 그 원인은 윤봉길 때문이었다.’라고 평가했습니다.

 

일본 내무성이 작성한 문서에는 홍커우 공원 의거에 관해 윤봉길이 남긴 당당한 꿈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현재 세계 지도에 한국은 일본과 같은 색으로 표기가 되어 전 세계인은 한국의 존재를 아무도 인정하지 않는 상황이다. 따라서 한국을 세계인의 머릿속에 강력하게 새겨 넣는 것은 장차 우리의 독립운동에 관해서 결코 헛된 일이 아님을 믿는다.’

 

한국을 변화시킨 위대한 청년 윤봉길.

이제 여러분이 21세기 윤봉길이 되어 청년 윤봉길이 꿈꾸었던 대한민국을 완성해 주세요!

“전 세계인의 머릿속에 대한민국을 강력하게 새겨라!”